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0월 20일 금요일

닫기
'제1회 속리산 단풍 마라톤대회' 코스서 시범 레이스

6일 보은 말티재 꼬부랑길, 아마추어 마라토너 200여명 참가
케냐 선수단 7명 다시 참여해 말티재 꼬부랑길 명성 재확인

(아시아뉴스통신= 김성식기자) 기사입력 : 2017년 06월 05일 09시 20분

6일 충북 보은군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에서 전국 200여명의 아마추어 마라토너와 7명의 케냐 마라톤 선수단이 참가한 가운데 시범 레이스가 펼쳐지고 있다.(사진제공=보은군청)

오는 10월 충북 보은대추축제에 맞춰 처음으로 열리는 제1회 속리산 단풍 마라톤 대회를 앞두고 대회 코스인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에서 시범 레이스가 펼쳐진다.

전지훈련의 최적지로 각광 받고 있는 속리산 말티재 꼬부랑길에서 6일 전국 200여명의 아마추어 마라토너들이 모여 시범 레이스를 펼친다.

전국마라톤협회(회장 장영기) 주관으로 진행되는 이번 시범 레이스는 오는 10월 13일부터 22일까지 10일간 열리는 보은대추축제 행사인 제1회 속리산 단풍 마라톤 대회 개최를 위해 마련됐다.

특히 지난달 15일 말티재 꼬부랑길을 찾아 시범 러닝을 한 뒤 '최고의 육상 전지훈련지'로 격찬했던 케냐 마라톤 선수단 7명이 이번 시범 레이스에 다시 참여해 말티재 꼬부랑길의 명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한다.

이날 200여명의 마라토너들은 울창한 숲 속에 조성된 완만한 경사의 비포장 흙길 10km 코스를 달리며 속리산 단풍 마라톤 대회의 필승을 다짐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