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11월 22일 수요일

닫기
김천시,11만5000명 서명록 청와대 전달

(아시아뉴스통신= 김철희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1월 10일 08시 03분

9일 박보생 경북 김천시장이 청와대를 방문해 오중기 선임행정관에게 김천시민 11만5000명의 서명록을 전달하고 있다.(사진제공=김천시청)

경북 김천시는 9일 청와대를 방문해 한국전력기술(주)의 경영 위기 극복, 김천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한 김천시민 11만5000명의 염원이 담긴 서명록을 전달했다.

앞서 시는 지난달 30일 국회를 방문한 바 있다.

이날 청와대 방문에는 박보생 김천시장, 이진화 김천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김정호 김천상공회의소 회장, 하진수 한국전력기술 노조위원장이 참석했다.

시는 "이날 방문단이 황태규 균형발전비서관과 오중기 선임행정관에게 김천시민의 민심을 문재인 대통령님께 꼭 전달해 줄 것을 부탁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박보생 김천시장은 황악산하야로비공원,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 추진시 애로사항을 설명하면서 기간 규정이 없는 문화재관련 심의가 3개월 이내 완료될 수 있도록 관련법규 및 제도개선과 150만㎡ 미만의 일반산업단지 승인 권한을 시장.군수에게 위임해 줄 것을 건의했다.

한편 김천시는 산업통산자원부 등 관련 부처에도 서명록을 전달한다는 방침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