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7월 23일 월요일

안산시 단원구, 아동급식시설 28곳 위생 점검 실시

겨울철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발생 예방 위해

(아시아뉴스통신= 신영철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5시 25분

지난 4일~15일까지 경기 안산시 단원구는 아동급식시설 28개소를 대상으로 주민복지과와 환경위생과 합동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사진제공=안산시청)

경기 안산시 단원구(구청장 이규환)는 지난 4일~15일까지 겨울철 아동 식중독 사고 예방을 위해 아동급식시설 28개소(도시락업체, 지역아동센터)를 대상으로 주민복지과와 환경위생과 합동 위생 점검을 실시한다.
 
단원구는 만 18세 미만의 결식우려가 있는 저소득층 아동에게 3개소 도시락 급식업체를 통해 도시락을 배송하고, 25개소 지역아동센터에서 급식제공과 방과 후 돌봄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지난 10월 말 기준으로 도시락은 1,140여명 지역아동센터 급식은 910여명의 아동이 이용 중에 있다.

이번 합동점검은 급식관리 현황, 식재료 유통기한 준수 및 보관상태, 조리기구·조리실 위생상태, 조리종사자 건강진단 실시 및 위생복장 착용 등을 중점적으로 점검하며, 조리기구 ATP(세균오염도)측정검사를 통해 위생 경각심도 고취시킬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겨울 식중독이라 불리는 노로바이러스 발생 예방을 위해 아동급식시설에 대한 철저한 위생 점검과 교육으로 안전하고 깨끗한 급식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