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7월 20일 금요일

군포시, 겨울철 강설대비 도로제설 준비 이상무

내년 3월 15일까지 제설대책기간 운영… 시민 불편 최소화 위해 선제적 대비

(아시아뉴스통신= 김정기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7일 17시 48분

군포시청 전경(사진제공=군포시청)

경기 군포시가 겨울철 강설에 대비,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도로제설 대책을 수립하고 선제적 대비에 나섰다고 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내년 3월 15일까지를 제설대책기간으로 정하고, 겨울철 도로통행 안전 확보를 위한 건설과 10개 제설작업조 및 각 동 11개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체계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또 친환경제설제 약1,500톤, 염수 시설 및 자동염수분사장치, 제설차량 및 살포기 19대, 살수차 1대, 굴삭기 2대 등 제설 장비 및 자재를 구비해 강설예보 시 신속하게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국도47호선 안양시계~안산시계, 시도5,7호선 산본고가교~의왕시계, 시도6,9,35호선 금정고가교~보건소, 시도2,3,4호선 산본 IC~우리은행 등 시 경계와 시민들의 출·퇴근 차량 통행이 많은 구간에 우선적으로 제설작업을 시행할 예정이다.
 
유종훈 건설과장은 “겨울철 강설로 인한 시민들의 불편이 최소화 되도록 제설작업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아울러 시민 여러분께서도 내 집과 내 점포 앞 눈치우기에 자발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효율적인 제설작업 수행을 위해 경찰서와 소방서, 군부대, 한국도로공사 등 유관기관과 긴밀한 상호협력 체계도 구축·운영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