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1월 20일 토요일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오는 11일 지방분권 토론회 시흥시편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김정수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8일 10시 01분

경기도의회 민주당 지방분권토론회 시흥시편 포스터.(사진제공=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박승원(광명3) 대표의원은 오는 11일 오후 2시 기초지자체장으로부터 듣는 지방분권 3차 토론회를 시흥시청 글로벌센터 4층에서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김윤식 시흥시장은 이날 토론회에서 자치분권 시대의 주인은 시민이라는 철학을 토대로 '住民으로 살 것인가 아니면 主民으로 살 것인가'에 대한 성찰을 먼저 화두로 던질 예정이다.

김 시장은 "우리의 지방자치 26년의 역사를 볼 때, 우리의 지방자치는 변함없는 2할 자치였기에 이제는 시민이 중심이 되는, 시민에게 권한을 되돌리는 자치분권으로 나아가야 할 것"이라며 "87년 헌법 이후 30년 만에 찾아온 자치분권 개헌의 골든타임을 놓치지 말고, 반드시 이번 기회에 자치분권개헌이 이뤄져야 한다"고 지적했다.

주제발표와 토론에 앞서 시흥시의회 김영철 의장의 축사, 이어서 경기도의회 헌법개정특위 민간위원인 지방의회연구원 김상미 연구원장의 '지방분권 개헌과 경기도의회의 역할'이라는 특위 활동보고가 있을 예정이다.

좌장은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이상희 의원(민.시흥4)이 맡아 진행할 예정이다.

지정패널로는 경기도의회 안전행정위원회 김진경 의원(민.시흥2), 도시환경위원회 임병택 의원(민.시흥1), 건설교통위원회 최재백(민.시흥3) 의원이 참여한다.

또 주민대표로 시흥 대야동주민자치위원회 박종식 회장, 뉴시스 경기남부본부 김경호 부본부장, 한국법제연구원 입법평가연구실 차현숙 실장 등도 참여해 의견을 제시한다.

토론자로 참여하는 최재백 의원(민.시흥3)은 "그동안의 중앙집중식 성장이 이제는 한계에 다다르고 있다, 강력한 지방분권 국가를 지향해야할 시기가 지금"이라며 "이번 토론회가 지방분권 개헌의 당위성을 논의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