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4월 27일 금요일

청양군 농작물재해보험 가입농가, 총 6억1200만원 수령

(아시아뉴스통신= 조문현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08일 09시 58분

태풍으로 인해 시설물이 피해를 입은 모습./아시아뉴스통신DB

청양관내 올해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한 농가 중 695농가가 총 6억1200만원의 농작물재해보험금을 수령한 것으로 집계됐다.

8일 군이 NH농협손해보험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에 따르면 벼 재배 514농가가 2억7400만원을 받아 가장 많았고, 원예단동하우스 91농가 7200만원, 시설작물 55농가 1억1500만원으로 뒤를 이었다.

보험금을 지급받은 695개 농가는 자부담으로 총 1640만원의 보험료를 내고 평균 37.3배에 달하는 6억1200만원의 보험금을 받았다.

최고 수혜 농가는 목면에서 양파농사를 짓는 K씨로 2016년 말 6.6ha 면적에 자부담 233만원으로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했고, 지난 겨울 동해와 올 4∼5월 생육기 가뭄으로 수확량이 60%이상 감소하는 피해로 총 1억600만원의 농작물재해보험금을 지급받아 내년 농사에 희망을 가질 수 있게 됐다.

청양군에서는 올해만 2102농가(3,583.2ha)가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했다. 이는 전년대비 30%이상 증가한 것으로 군비를 추가 지원해 농가의 자부담률을 20%에서 10%로 대폭 낮췄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군 관계자는 “농작물재해보험은 농어업재해대책법에 따른 재난지원금으로 보상받지 못하는 수확량 감소 같은 실질적 피해를 보장받을 수 있는 유일한 대책"이라며 "보험에 가입해 예측하기 어려운 각종 농업재해에 대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