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0월 17일 수요일

‘종현 발인’ 끝나고 운구차가 나타나자 순식간에 ‘울음바다’ 된 현장 보니...

(아시아뉴스통신= 디지털뉴스팀기자) 기사입력 : 2017년 12월 21일 16시 59분

채널A


연예계 동료들과 팬들의 눈물 속에 고(故) 샤이니 종현의 발인이 진행됐다.

21일 방송된 채널A ‘뉴스특급’에서는 ‘이젠 편히...마지막 배웅’이라는 주제로 종현의 발인식 현장을 전했다.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며 모든 이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만들었던 샤이니 종현. 고인은 오늘 오전 세상과 영원한 이별을 고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고인의 발인과 운구 장면을 공개했다. 홍종선 연예전문 기자는 “8시에 먼저 비공개 영결식이 있었고, 9시에 발인이 치러졌다. 저 모습은 영결식 끝나고 발인을 위해서 나오는 모습이다. 샤이니 멤버와 슈퍼주니어가 운구를 도왔다. 이외에도 소녀시대 멤버들이 오열하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SM 식구들 외에도 다른 연예계 선후배들이 고인의 가는 길을 함께 했다.”고 밝혔다.

이어 “고 종현의 발인이 끝나고 운구차에 싣고 나가는데 장례식장 밖에는 굉장히 많은 팬들이 운집해 있었고 운구차를 보자마자 울음을 터트렸다.”고 전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