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1월 19일 금요일

금융권 가상화폐 실명확인계좌 도입 연기 등 난항

(아시아뉴스통신= 전규열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1월 12일 10시 06분

비트코인 자료사진./아시아뉴스통신DB

신한은행이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를 당분간 도입하지 않기로 한데 이어 국내 카드사들도 해외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카드 거래를 막는 작업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신한은행은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 도입 시스템은 개발됐지만 가상화폐 사회문제화되는 상황에서 가상화폐 거래를 가능하게 하는 시스템을 도입하지 않는 것이 좋겠다는 판단에서 연기"를 결정했고, 국내 카드사는 국내 투자자가 해외 가상화폐 거래소에서 가상화폐를 구매할 수 없도록 신용·체크카드 거래를 모두 중지하는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여신협회 관계자는 “정확한 거래중지 시점은 모르지만 정부 규제에 발맞춰 카드사들이 자발적으로 동참한 것으로 상호 등을 통해 해외 거래소로 특정되면 거래를 진행할 수 없도록 하는 절차를 진행 중으로 안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