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0월 24일 수요일

포항시, 설맞이 생활쓰레기 관리취약지 일제 점검·수거

(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2월 08일 18시 31분

경북 포항시는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시민들이 불편없이 편안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설 명절을 즐길 수 있도록 '설맞이 쓰레기 관리대책'을 추진한다.

8일 포항시에 따르면 음식물쓰레기 전용용기를 사용하는 단독주택과 상가지역 등에 대해 명절 전후인 오는 14~17일까지 4일간 전용용기를 초과하는 음식물쓰레기에 대해서 일반 종량제 봉투의 사용, 배출을 한시적으로 허용한다.

연휴기간 중 설 당일과 일요일 외에는 생활쓰레기(음식물쓰레기포함) 수거와 매립장 운영, 재활용 선별장 등 폐기물관련 사업장을 모두 정상 운영해 시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한다.

설 연휴기간 '생활쓰레기 관리 상황실 및 기동청소반'을 설치하고 공무원 등 49명이 생활쓰레기 민원과 시설물 관리를 위해 비상근무를 실시한다.

또한 7개반 41명으로 편성된 현장 기동 청소반은 생활쓰레기 수거, 불법투기 등 각종 민원에 신속히 대응한다.

이광희 포항시 자원순환과장은 "생활쓰레기 줄이기는 무엇보다 시민들의 동참과 협조가 중요하다"며 "쓰레기 바른 배출과 내 집 앞 청소, 음식물쓰레기 줄이기로 건강하고 쾌적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시민들의 협조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