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2월 22일 목요일

충남도, "맛있는 충남 대표 브랜드 쌀 찾는다"

- 품종 순도·밥맛·중금속 오염도 등 측정…6개 브랜드 선별

(아시아뉴스통신= 하동길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2월 13일 14시 32분

충남도청./아시아뉴스통신 DB
 
충남도는 도내 대형 쌀 가공·유통업체 33곳을 대상으로 ‘충남쌀 우수 브랜드 평가회’를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품질에 비해 소비자에게 저평가되고 있는 충남 쌀의 이미지를 개선하고 미질에 따른 제값받기를 통해 농가소득을 안정화시키기 위한 것으로 지난 2016년 처음 도입됐다.
 
평가 방식은 3월 초 전국 유통매장에서 도내 15개 시·군이 추천한 대표 브랜드 쌀을 무작위로 구입, 전문 평가기관에 검사를 의뢰해 실시된다.
 
평가항목은 품종 순도와 밥맛, 쌀의 외관상 품위, 농약이나 중금속의 오염도 등이다.
 
도는 현장평가(시설, 청결도 등)와 양곡관리법 위반 사항, 품질표시사항, 수출 사례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최우수 1개, 우수 2개, 장려 3개 등 최종 6개 브랜드를 선발·시상한다.
 
최종 선정된 6개 브랜드에 대해서는 5000만원의 인센티브가 지원되며 이후 각종 홍보·판촉 행사 참석이나 시설 투자 사업 시 우선 지원된다.
 
지난해 평가에서 만세보령삼광미골드(보령통합 RPC)가 최우수, 서천 서래야(대원RPC, 서천군통합RPC), 태안 황금빛노을쌀(원북농협 RPC), 아산맑은쌀(영인농협 RPC)이 선정된 바 있다.
 
도 관계자는 “충남쌀 우수브랜드 평가를 통한 RPC간 품질 경쟁으로 충남의 우수브랜드들의 품질이 지속적으로 향상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전국 최고의 쌀, 소비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쌀을 생산하기 위해 충남도와 농민, RPC가 힘을 모아 갈 것”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