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08월 17일 금요일

서동석 군산시장 예비후보, 군산경제 활성화에 진력하겠다.

(아시아뉴스통신= 김재복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3월 15일 13시 30분

서동석 군산시장 예비후보/아시아뉴스통신DB
전북 군산시장 서동석(58·무소속) 예비후보가 '민선 7기 군산시정 최대 과제를 ‘군산 경제 활성화’를 삼고 행정력을 집중 나가겠다'고 밝혔다.

15일 서 예비후보는 ‘현대중공업과 한국지엠 군산공장 사태에 따른 침체된 지역 경제를 살리고 획기적인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실물 경제를 일으키는 정책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를위해 첫째 '노후산업단지 구조고도화 사업 지원 등 군산경제의 젖줄인 산업단지를 살리고 변화해 가는 산업구조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서 예비후보는 ''기업애로 민관 협의체’를 구성, 기업 애로를 원스톱으로 해결해 기업의 생산 활동이 독려하는 시정을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이어 시장 직속기구로 ‘기업 전담반’을 설치해 산단 내 유치 기업들과 관련 업종의 경제동향, 생산 활동 지원 등 친기업적 행정으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회복해 나가겠다 고 밝혓다.

특히 서 예비후보는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 재가동을 위한 정책적·행정적 대응방안을 적극 마련해 나감은 물론 한국지엠 사태 해법을 위해 근로자·시민·시민사회단체와 학계, 경제계의 목소리를 담아내겠다’고 주장했다.

이어 ‘새만금 내부개발을 위해 새만금개발청을 군산에 유치하고 군산항을 명실상부한 대중국 전진 기지화하기 위한 공격적인 포트세일을 추진해 물동량 확보와 신규항로 개설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