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0월 18일 목요일

고요남 서면본점, 다양한 신메뉴 선보이며 서면맛집으로 알려지고 있어

(아시아뉴스통신= 이유진기자) 기사입력 : 2018년 06월 04일 14시 06분

(사진제공=고요남)

서면은 부산 최고의 번화가로 불린다. 패셔너블한 젊은이들이 쉴새 없이 오가며, 부산 젊은이들의 데이트 코스로도 빠질 수 없는 곳이 부산 서면이다. 그만큼 다양한 맛집이 많아 부산 각지에서 유동인구가 모여든다.

이러한 가운데 고요남 서면본점이 최근 다양한 신메뉴를 선보이며 서면 맛집으로 이름을 알리고 있다.

고요남은 각종 언론 및 온라인을 통해서도 알려진 브랜드다. 넓은 매장 덕분에 단체 회식이나 모임 장소로도 이용 가능한 곳이다.

최근 고요남에선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만족시키기 위해 독특한 아이디어의 신메뉴를 출시했다. 이름도 아갈밥, 쌀밥에고깃국, 구슬갈비전골, 스테이크우동, 떠먹는육회초밥 등으로 통통 튀는 감각이 느껴진다.

아갈밥은 아보카도, 갈비, 밥의 줄임말로, 비법양념으로 재워 불맛나게 볶은 갈비와 담백하고 건강한 아보카도의 조화가 특징이다. 건강에 좋은 아보카도와 불맛나는 갈비가 새로운 조합을 선사한다.

쌀밥에 고깃국은 큼직한 소고기가 듬뿍 들어간 소고깃국과 쌀밥을 제공하는 메뉴다. 푸짐한 소고기와 흰 쌀밥의 조화로 든든한 한 끼를 선사하며, 담백하면서도 자극적이지 않아 누구나 좋아할 만한 맛이다.

스테이크우동은 냉우동, 온우동 두 가지로 제공되며, 달달하게 양념된 갈비등심에 쫄깃한 우동을 함께 먹는 재미를 느낄 수 있다.

구슬갈비 전골은 보글보글 끓는 전골냄비에 각종 야채와 양념한 소고기를 구슬처럼 말아 끓여먹는 독특한 메뉴다. 시원하고 감칠맛 나는 국물, 쫄깃하고 부드러운 고기와 버섯의 어울림을 느낄 수 있다.

떠먹는 육회초밥은 알록달록한 색깔의 비주얼만큼 맛도 특별한 음식으로, 양념된 육회와 톡톡 튀는 날치알, 신선한 야채를 함께 떠먹는 신개념 육회초밥이다. 또한 고요남의 대표 메뉴로 불리는 ‘55CM 한우육회초밥’은 신선한 한우와 밥의 조화를 극대화시킨 메뉴다.

고요남 관계자는 “최근 다양한 신메뉴를 출시하며 무언가 새로운 것을 원하는 젊은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려 노력하고 있다”며 “독특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신메뉴와 함께 든든한 한 끼를 즐겨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