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6일 월요일

제국의 아이들 동준, 기부 팔찌로 할머니 일자리 문제 해결에 동참해

(아시아뉴스통신= 박수정기자) 기사입력 : 2018년 10월 01일 10시 58분

가수 겸 배우 동준(제국의 아이들)이 할머니들의 일자리 문제 해결에 동참했다.

지난 9월 24일 팬 미팅을 위해 일본을 찾은 그는 왼쪽 손목에 눈에 띄는 팔찌를 착용했다.

팔찌는 팬의 선물로 할머니들께 일자리를 만들어드리는 브랜드 마르코로호 제품이다.

돌아오는 입국장에서는 물론 운동을 하면서도 팔찌를 빼놓지 않았던 그는 공식 스케줄이 끝난 뒤에도 팔찌를 착용하고 자신의 SNS에 게시물을 올렸다.

이를 통해 팬에 대한 애정을 표현함과 동시에 할머니 일자리 문제에 대한 관심을 지속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2010년 ZE;A(제국의 아이들)로 데뷔한 그는 최근 종영한 드라마에서 뮤지컬 감독 역을 맡아 열연했으며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고 있다.

또한, 만능 체육돌로 불리며 다방면으로 재능을 인정받고 있다.

한편, 마르코로호는 할머니들이 직접 만든 수공예 제품을 판매한 수익금으로 일자리를 선물하고 일부를 기부하는 소셜브랜드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