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2월 11일 화요일

대전맹학교, ‘2018 대한민국 광고대상’ 프로모션부문 은상 수상

- 시각장애 학생 디자이너 되기 캠페인 ‘Same Friends’ 수상

(아시아뉴스통신= 이현식기자) 기사입력 : 2018년 11월 30일 10시 32분

대전맹학교 대한민국 광고대상 은상 수상, 캠페인 활동 모습.(사진제공=대전시교육청)

대전맹학교는 시각장애 학생 디자이너 되기 캠페인 ‘Same Friends’ 가 2018 대한민국광고대상 프로모션 부문 은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대전맹학교의 이번 캠페인은 시각장애학생들에게 디자이너의 꿈을 심어주기 위해 시작되었으며, 광고회사 ‘DIN’ 과 3개의 제작사의 참여로 이루어졌다.

맹학교 학생들이 상상 속 그림 스토리를 말하면 또래의 비장애학생들이 스케치를 하고 제작사(사람 사람, NOA, 목원대학교)의 그래픽 작업을 통해 다양한 디자인 작품을 완성했다.

또한, 완성된 캠페인을 통해 고양이 인형과 메이킹 영상, 캐릭터엽서, 전자파스티커, 기부 감사패 등 디자인 상품을 만들어 펀딩에 성공해 판매 수익금이 대전맹학교 발전기금으로 기부했으며, 광고회사 및 제작사와 공동으로 캠페인 영상 ‘Same Friends’를 대한민국광고대상에 출품해 은상을 수상했다.
 
최규붕 교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시각장애학생들에게 디자이너의 꿈을 심어주고 또한 대한민국 광고대상 은상까지 받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시각장애 학생들이 새로운 꿈을 향한 도전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자주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