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24일 수요일

통영해상서 낚시어선 전복…3명 사망·실종 2명

(아시아뉴스통신= 최일생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1월 11일 17시 54분

11일 오후 4시57분쯤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방 43해리 공해상에서 낚시어선이 전복된 가운데 통영해경이 전복어선(빨간 동그라미) 위에서 구조활동을 펼치고 있다.(사진출처=사고영상캡처)

11일 통영시 해상에서 낚시어선이 전복돼 3명이 사망하고 2명이 실종됐다.

통영해양경찰서(통영해경)에 따르면 10일 오후 1시25분쯤 여수 국동항에서 선장 1명과 선원 1명, 낚시객 12명 총 14명이 승선한 여수선적 무적호(9.77톤)가 출항했다.

그러나 11일 오후 4시57분쯤 통영시 욕지도 남방 43해리 공해상에서 무적호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통영연안VTS로 접수됐다.

통영해경은 인근해역 경비중인 1006함 경비함정과 중앙특수해양구조단, 항공대를 현장으로 급파하고 인근 여수해경서와 함께 전 경비함정을 비상 출동조치 했다.

통영해경은 무적호 승객 14명 중 전복된 선체 위 4명과 해상표류 중이던 3명은 민간 선박이 구조했으며, 선내에 있던 5명은 해경 수중구조대가 교대로 선내에 입수해 구조했다고 밝혔다.

선체 수중수색을 통해 구조된 승객 중 3명은 발견 당시 의식이 없어 여수 모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으나 안타깝게도 사망했다.

현재 통영해경은 남은 실종자 2명을 찾기 위해 함선 29척과 항공기 11대를 동원해 광범위 수색을 펼치고 있다.
 
또한 잠수사 34명을 사고 선박에 투입, 선내 수색도 병행하는 등 구조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통영해경은 무적호가 3381톤 파나마국적 LNG선박 K호와 충돌했다는 현장진술을 확보하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