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2월 24일 일요일

문내면“불어라 희망풍차”

민·관 협력 저소득 가정 집수리 지원

(아시아뉴스통신= 박용준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2월 11일 19시 29분

(사진제공=해남군청)

전남 해남군 문내면이 공평, 공정, 공개, 청렴 1번지 문내면은 2월 8일 대한적십자사 남부희망나눔센터장(임태석)과 해남지구협의회 회원들이 힘을 모아 저소득가정에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부엌과 화장실을 선물 했다.
 
이날 집수리지원 사업 대상가구는 고당마을 박모씨 가구로 최근까지 아궁이에 불을 때서 난방을 하는 재래식 부엌과, 외부에 있는 화장실을 이용하면서 낙상우려 및 낡은 전기선 등으로 화재 위험에 처해 있었다.
 
문내면에서는 대한적십자 희망풍차 위기가정 긴급지원 사업비(700만원)를 연계해 화장실을 실내로 옮기고 기름보일러를 설치, 전기선을 교체했으며, 흙벽으로 붕괴위험마저 있는 부엌외벽과 천장 등 단열처리로 산뜻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은 물론 삶의 질 향상에 도움을 주어 의미를 더했다.
 
박정일 문내면장은 “열악한 환경에 거주해오던 어려운 가구에 희망을 준 대한적십자사 전남지사에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하여 체감할 수 있는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바람 나는 희망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집수리 사업에 써달라며 농민농약사(대표 김재구), 의용소방대(대장 김종복)에서 각각 100만 원을 기탁했다.
 
더불어 고당마을에서도 38만원을 기탁했으며, 면사무소에서 난방유와 전기 압력밥솥을 지원해와 집수리에 큰 도움이 되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