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4일 토요일

부산시, 정월대보름 산불방지 특별대책 총력 대응

- 오는 19일 오전 5시부터 오후 10시까지 부산시, 자치구․군 및 부산시설공단 정월대보름 비상근무로 산불 예방․대응에 총력을 기울여, 산림인접지 쥐불놀이 금지 등 산불예방 활동도 벌여
- 청명‧한식(4. 6.)까지 산림 내 무속행위지에 대하여 지속적으로 단속 실시

(아시아뉴스통신= 하영국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2월 12일 09시 39분

산불방지 훈련 모습./아시아뉴스통신DB

부산시는 산림 내 무속행위, 달집태우기, 쥐불놀이 등으로 산불발생 위험이 높아지는 정월 대보름(2월 19일)을 전후해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을 강화하고, 관계자 비상근무를 확대하는 등 산불예방과 대응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12일 밝혔다.
 
우선 시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산불방지를 위해 산불방지대책본부 운영을 강화하고, 특별점검반을 편성해 자치구·군․공단 등 19개 기관에 대해 산불예방 근무실태를 점검하고 근무자를 격한다.
 
또한 정월대보름 당일에는 새벽 5시부터 밤 10시까지 구․군 및 시설공단 직원들이 순찰에 나서 쥐불놀이, 풍등 날리기, 달집태우기 등에 대한 집중 계도와 사찰․암자, 바위틈새, 토굴 등 산림 내에서 불을 피우는 행위에 대해 집중 단속할 방침이다. 특히, 무속행위지에 대하여는 산불취약시기인 청명․한식(4월 6일)까지 지속적으로 단속한다.
 
이 밖에도 산불 진화장비 점검 및 진화차량 담수 등 초동 진화태세를 확립하고, 유관기관과의 비상연락망을 정비하는 등 산불피해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시 관계자는 정월대보름을 맞아 산에 가는 시민들에게 인화물질 휴대를 금지하고, 입산금지 장소에 들어가지 않기, 산림 및 인접지에서 소각을 금지하는 등 소중한 산림을 보호하는 데 적극 협조해 주실 것을 당부 드린다며, 이번 단속으로 위반행위자가 나타나면 관련법령 의거해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엄정 조치할 것이라고 전했다.
 
oxsan7247@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