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3월 21일 목요일

서천군, 쓰레기봉투 수탁업체 경찰 고발

(아시아뉴스통신= 이진영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3월 14일 17시 39분

서천군청 로고.(사진제공= 서천군청)

충남 서천군은 서천사랑시민모임이 지난 12일 쓰레기 종량제 봉투와 관련, 경찰에 수사의뢰한 것에(본보 12일자)대해 14일 2019년 조직개편으로 쓰레기 종량제 봉투 업무가 공공시설사업소에서 환경보호과로 이관됨에 따른 인계인수 과정에서 쓰레기 종량제 봉투 잔량 불일치를 확인하고 즉시 감사에 착수하면서 수탁업체를 서천경찰서에 수사의뢰 한 바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어 “쓰레기 종량제 봉투 판매사업의 수탁업체간 인계인수 과정은 종량제봉투 제작매수, 판매수입금, 이월수량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정상적으로 이루어졌고 시민단체에서 주장하는 10억원 이상의 횡령과 공무원 관여 등은 실체가 없는 확인되지 않은 사항이며 현재 이건은 경찰에서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바 향후 수사당국에 의거 진위여부가 들어날 것으로 판단 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2019년 1월 2일부터 2월 12일까지 40일간 수탁업체에 대한 특정감사를 통해 2016년 6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2년 가까운 기간 동안의 종량제봉투 판매 미납금액 2억2100여만 원을 확인해 완납조치 했고 관련부서에는 종량제 봉투 판매사업 업무개선명령을 했다”고 주장했다.

덧붙여 “수탁업체의 미납과 관련해서는 해당업체 직원의 일탈행위로서 공무원과의 유착여부는 서천군 자체조사결과 확인되지 않았고 쓰레기 종량제 봉투 담당 공무원은 경찰수사 결과에 따라 징계의결을 요구할 예정”이라며 “향후 쓰레기 종량제 봉투 판매사업과 관련해서 수탁업체 대한 관리감독 철저 및 업무개선을 통해 유사사례 재발을 방지하고 청소행정 추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