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4월 20일 토요일

경상남도, ‘중증장애인 지역맞춤형 취업지원사업’ 공모 선정

수행기관 2개소, 사업 추진 위한 ‘동료지원가’ 20명 모집

(아시아뉴스통신= 김회경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5일 08시 04분

경상남도 청사/ 아시아뉴스통신DB


경상남도가 고용노동부가 2019년 신규 시범사업으로 추진하는 ‘중증장애인 지역맞춤형 취업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사업비 2억 5000만원을 확보했다.


‘중증장애인 지역맞춤형 취업지원사업’은 일정 교육과정을 수료한 동료지원가가 비경제활동 또는 실업상태의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동료상담‧자조모임 등 동료지원 활동을 통해 취업의욕을 고취시켜 취업으로 연계하는 사업이다.


채용된 동료지원가에게는 활동시간에 따라 최저 임금이 보장된 급여 및 취업연계 수당을 지원한다.


경남도는 사업추진을 위해 지난 2월 사업수행기관 공모를 했다. 신청한 3개소 중 동료지원가 활동 및 장애인 취업연계 실적이 우수한 2개소(느티나무경상남도장애인부모회, 진해장애인자립생활센터)를 최종 선정했다.


선정된 수행기관에서는 각각 10명의 동료지원가를 모집할 예정(모집 기간은 2019년 4월 12일 ~ 18일, 기관별 모집)이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에서 실시하는 동료지원가 교육(4일 합숙, 발달장애인 18시간, 그 외 장애인 20시간)을 수료한 후 사업에 참여하게 된다.


이번 사업에 신청할 ‘동료지원가’는 ‘장애인고용촉진 및 직업재활법’ 상 중증장애인으로 신청일 기준 고용보험 미가입자로서 각 기관에서 인정하는 동료지원가 교육과정 수료자면 된다. 자격요건이 되는 경우 모집기간 내 수행기간에 신청서를 접수하면 되고, 면접을 통해 최종 선정 될 예정이다.


일정 등 자세한 내용은 수행기관인 느티나무경남장애인부모회(knbumo114.org),  진해장애인자립생활센터(www.jhil.or.kr) 홈페이지를 참조 하거나, 경상남도 장애인복지과(055-211-5133)으로 문의하면 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