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4월 20일 토요일

남동구, '푸를나이 JOB CON’문화예술거리 형성에 앞장서다.

(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5일 12시 33분

남동구 청년 재능나눔 일자리사업으로 추진 중인‘푸를나이 JOB CON’공연팀이 지역상권 살리기에 발 벗고 나섰다.(사진제공=남동구청)

인천 남동구(구청장 이강호) 청년 재능나눔 일자리사업으로 추진 중인‘푸를나이 JOB CON’공연팀이 지역상권 살리기에 발 벗고 나섰다.
 
인천 남동구 문화로 89번길(구월동 수협사거리) 부근은 교통이 좋고 예술회관이 근처에 있어 인천의 주요상권 중 하나로 꼽혔다. 하지만 이후에 구월동 로데오거리가 형성되고 송도, 논현, 구월 아시아드 등에 새로운 번화가가 생겨나면서 주요 상권으로서의 입지가 약화된 상황이다.

구월 문화로 상인회에서는 상권을 살리기 위해서 주차문제해결, 거리경관사업, 문화예술거리형성의 3가지 사업을 올해부터 추진하고 있다. 이 중 문화예술거리형성을 위해 청년아티스트‘푸를나이’가 힘을 보태기로 했다.
 
푸를나이는 매주 토요일 오후 5시부터 6시 사이에 길거리 버스킹을 진행 중이다. 밴드 공연 이외에도 뮤지컬 갈라쇼, 세미클래식 등의 다양한 장르로 기획중이며 장소는 특정 상점이 수혜를 입지 않도록 상권 내에서 장소를 주단위로 이동하며 공연 중이다.

12년째 구월동 수협사거리 부근에서 요식업에 종사하시는 이모씨는 “손님으로 오시는 분들의 연령이 다소 높았으나 푸를나이가 공연하면서 젊은 기운을 불어주니 젊음의 거리가 형성된 것 같다”고 말했다. 그는 또 “문화예술거리의 첫 북을 알리는 푸를나이 버스킹으로 인해 자발적 버스커들이 모일 것을 희망하며 기대한다”고 했다.
 
해당 버스킹공연은 6월말까지 계획돼 있으며 매주 토요일 5시부터 누구나 관람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