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강진산 수국꽃 일본 수출 시작

(아시아뉴스통신= 김주호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6일 11시 14분

그린화훼영농조합법인 김양석대표와 이승옥 군수가 올해 첫 일본 수출을 위해 재배한 수국 꽃박스를 운송화물에 선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강진군청)

화훼1번지 전남 강진군의 명품 수국이 올해 첫 일본 수출을 시작했다. 수국 재배법인인 그린화훼영농법인은 지난 12일, 금년 수확한 수국꽃 약 4000송이를 일본으로 수출하기 위해 보냈다.

이날 보낸 수국은 법인 회원 19명이 지난 겨우내 심혈을 기울여 재배한 것으로 저온처리 등을 거쳐 수출길에 오르게 되었다.

지난 2006년부터 보급해 재배를 시작한 강진 수국은 재배면적만 4.9ha로 전국(15ha)의 30%, 전남(8ha)의 56%를 차지해 국내 최대 생산지역이다.

첫 수출을 시작한 2011년도 3만 본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약 52만 본을 수출, 국내 수국 총 수출물량의 91.7%를 점유하고 있다.

2018년 7월에는 화훼분야 수출전문 최우수단지로 지정되는 등 전국 제1의 수국 수출단지로 자리매김했다.

강진산 수국은 국내보다 일본 수출시장에서 더 인기가 높은데 특히 전체 단지의 약 70%가 양액재배를 실시해 타 시군보다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통해 매년 변화가 빠른 수출 소비시장의 요구에 능동적으로 대처, 고품질의 규격화된 수출용 수국을 생산할 수 있어 까다로운 일본 시장에서도 순조롭게 수출하고 있다.

수출 물량을 보내는 현장에서 이승옥 강진군수는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수출시장에서 강진 절화수국의 명성을 높이고 있는 농업인들게 감사하다”며 “수국 꽃의 경쟁력을 높여 세계 수준의 품질을 유지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강진 절화수국의 올해 총 생산량은 약 80만 본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 중 10만 본을 일본에 수출할 예정으로 농가 소득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