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25일 화요일

SW교육 · 디지털교과서 · 글로벌 화상교육 확대

전남교육청 IT활용 수업으로 전남미래교육 비전 공유

(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4월 16일 13시 05분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이 4차 산업혁명 시대 창의·융합형 미래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소프트웨어(SW) 교육을 대폭 강화하고, 디지털교과서 활용수업 및 글로벌 화상교육을 확대하기로 했다.
 
전남도교육청은 도내 초·중·고 162개 교를 SW교육 선도학교로 지정 운영하고, 체험탐구 중심 SW 교육과정을 운영하는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한 ‘2019학년도 SW교육 및 디지털교과서, 화상교육 활성화 방안’을 16일 발표했다.
 
이 방안에 따르면, 올해 초등학교 98개, 중학교 40개, 고등학교 20개, 특수학교 4개 교를 SW교육 선도학교로 지정하는 한편 초·중·고 135개를 대상으로 체험탐구 중심 SW교육과정을 편성해 운영키로 했다.

또한, 목포와 순천, 나주, 영광 등 도내 4곳에 SW교육체험센터를 운영하고, 각 학교의 SW교육 프로젝트 동아리 활동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SW교육 담당교원 연수를 실시하고, 교육부 지정 SW교사 연구회를 운영하는 등 교사 역량 강화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도교육청은 이와 함께 일선 학교 현장에 디지털교과서 보급을 확대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도내 22개 시·군에 디지털교과서 연구 및 선도학교 79개를 지정 운영하고, 동영상과 리플릿 등을 이용해 디지털교과서 활용수업을 적극 유도할 계획이다.
 
도교육청은 또 농어촌 교육 활성화를 위해 글로벌 화상교육을 더욱 확대하기로 했다.

도교육청은 열악한 지리적 여건을 뛰어넘는 외국어학습 환경을 조성하고,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학생들에게 글로벌 역량을 키워준다는 목표 아래 지난 2013년부터 일선 학교에 글로벌 화상교육(AKC)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AKC(Australia-Korea ConueXion)란 고해상도 화상시스템으로 한국과 호주의 학교를 연결해 실시간 수업을 진행할 수 있도록 설계된 글로벌 교육 프로그램이다.

지난 2013년 이후 매년 참여 학교 수를 늘려 올해 68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전남도교육청은 2019년 스마트교육 운영계획을 설명하고 ‘IT활용 수업으로 전남미래교육의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15일 전남교육연구정보원, 오는 19일 전남유아교육진흥원에서 초·중·고 교감 연수를 갖는다.
 
도교육청은 도내 초·중·고 교감 600여 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이번 연수를 통해 일선 학교에 SW교육 및 디지털교과서, 글로벌 화상교육 활성화를 위한 현장의 의견을 적극 수렴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비할 창의·융합형 인재육성을 위해 꼭 필요한 SW교육·디지털교과서·화상교육 활용을 통해 교사들이 교실수업 개선에 앞장설 수 있도록 교감의 역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