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20일 토요일

전북도, 여름철 산사태 재난 대비 피해예방 대책 본격 추진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5.15~10.15)산사태 대책 상황실 운영
-산사태위험정보 신속전파 대응관리로 인명‧재산 피해 최소화 노력

(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5월 14일 11시 32분

 산사태 판단기준.(자료제공=전북도청)

여름철 집중호우 및 태풍으로 인한 산사태 등 산림재해로부터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하여 '산사태 대책 상황실'이 본격 설치‧운영된다.

전북도는 여름철 집중호우‧태풍을 대비해 오는 15일부터 10월 15일까지(5개월간) 산사태 등 산림재해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위급상황 발생 시 피해 최소화 및 신속한 복구대응을 위한 '산사태 대책 상황실'을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산사태 대책상황실은 여름철 산림재해에 대한 신속·정확한 대응을 위해 기상상황에 따라 24시간 비상근무체계 유지 등 풍수해·산사태·자연재난 상황에 맞게 단계별(관심·주의·경계·심각단계)로 운영해 신속하게 대처할 계획이다.

또한 산사태 등 재난발생 시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해 피해 누락지가 없도록 철저히 조사해 피해규모를 정확하게 파악, 신속한 응급복구를 통한 2차 피해가 발생되지 않도록 대처함은 물론 '산사태 현장예방단'을 통한 산사태 취약지역의 지속적인 점검과 보수를 통해 사전 예방활동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편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올 여름철 기온은 평년에 비해 다소 높은 경향을 보이며, 강수량은 비슷하겠으나 지역적 편차가 크고 국지적 게릴라성 집중호우가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전북도 고해중 산림녹지과장은 “산사태 대책 상황실 운영을 통해 여름철 집중호우와 태풍내습을 대비해 산사태 위험정보를 수집‧전파하고 산사태 발생 시 신속한 대응‧관리 체계를 구축해 피해 예방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며, 만약 산사태 발생위험이 있거나 산사태가 발생하였을 경우에는 가까운 시군 산림부서 등에 신속하게 신고해 인명구조 및 응급복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도민들의 적극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