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5월 22일 수요일

경남대학교-창원시정연구원, ‘창원청년미래포럼’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최광열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5월 16일 17시 35분

14일 경남대학교 제1공학관 시청각실에서 열린 ‘창원청년미래포럼’ 모습.(사진제공=경남대학교)

경남대학교 LINC+사업단(단장 강재관)이 지난 14일 제1공학관 7층 시청각실에서 창원시정연구원과 함께 ‘창원청년미래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Talk Talk 터지는 청년들이 바꿔가는 지역사회-청년이 살고 싶은 도시 창원, 창원의 미래를 만들다’를 주제로 미래 세대의 주역인 청년들이 창원의 현재를 진단하고, 미래 창원에 대한 다양한 논의를 펼치기 위해 마련됐다.

월드카페 형식으로 이뤄진 포럼은 재학생 100여명이 참여해 경제(일자리), 주거, 교육, 복지, 문화관광 등 주요 분야별로 희망하는 주제를 선택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특히 학생들은 ▶지역 내 부족한 일자리 ▶창원을 상징하는 새로운 키워드 ▶10년 후 창원의 미래 모습 ▶청년들이 그리는 마산해양신도시 등 창원시의 현재와 미래에 대해 다양한 주제로 토론을 펼쳐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창원시정연구원 송효진 연구위원은 “많은 지자체가 청년을 보살펴야 하는 약자로만 생각하는 현 실태에 미래 창원의 주인은 청년이라는 것을 알리고, 이들이 원하는 생동감 있는 창원의 미래를 시정에 반영하고자 이번 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강재관 단장은 “이번 포럼을 통해 지역의 청년들이 창원의 문제와 해결방법을 함께 고민하고, 청년들이 머물고 싶은 창원의 모습을 상상해볼 수 있는 기회와 경남대학교가 지향하는 지역혁신가 양성의 교육비전에 걸맞은 의미 있는 행사가 돼 뜻 깊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