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17일 월요일

'사물판굿' 장인 김덕수의 신명

(아시아뉴스통신= 서도연기자, 남효선기자 서도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5월 26일 00시 44분

24일 전북 전주시 국립무형유산원 야외공연장에서 펼쳐진 전통연희 판놀음 '이야말로 살판이시!'에서 전통놀이 장인 김덕수가 '삼도 설장구' 가락으로 한 판 신명판을 연출하고 있다. 이날 '김덕수와 젊은 광대들'은 '문굿과 축원굿'으로 놀이판을 열고 '삼도 설장구'와 '삼도 농악' 가락과 '사물판굿', '창작 덜미'로 30도를 웃도는 폭염을 식히면서 관객들에게 강물처럼 유장하게 흐르는 우리 가락의 황홀한 맛을 한아름 선사했다. 이번 전통연희 판놀음은 국립무형유산원이 특별기획공연으로 마련했으며 25일까지 이틀간 우리 가락의 정수이자 대표적 장르인 '사물판굿'과 '탈놀음' '농악' '씻김굿'으로 구성된 '판놀음'으로 신명판을 펼쳤다./아시아뉴스통신=남효선 기자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