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불가리아, 올해의 '장미 여왕'

(아시아뉴스통신= 이정은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6월 03일 21시 16분

 2일(현지시간) 불가리아 카잔루크에서 올해 당선된 '장미 여왕'이 관중을 향해 손을 흔들어 보이고 있다. 불가리아의 장미 축제는 매우 유명하며 그 중에서도 카잔루크는 장미의 도시로 알려져 있다. (신화통신/아시아뉴스통신=이정은 기자)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