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9월 17일 화요일

전남도내 과학교실 공간혁신으로 수업을 혁신하다

전남교육청 170개교 완료...창의융합형안전한과학실 구축 박차

(아시아뉴스통신= 고정언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6월 12일 13시 45분

전남도교육청이 미래 핵심 역량을 키우는 데 최적화된 공간으로 창의융합형안전한과학실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은 오룡초등학교 창의융합형과학실.(사진제공=전남도교육청)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은 미래 핵심 역량을 키우는 데 최적화된 공간으로 창의융합형안전한과학실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창의융합형안전한과학실은 첨단 IT 및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교수·학습과 주제별 연구, 프로젝트 수업 등 창의적인 탐구활동의 미래형 학습이 가능하다.

특히 학생들이 미래사회에 필요한 의사소통능력, 협력적 문제해결능력, 정보처리 능력 등 미래 핵심역량을 키우는 데 최적화된 공간이다.
 
전남교육청은 2018년부터 학교당 4000만원을 지원해 창의융합형안전한과학실 구축사업을 추진해 현재까지 도내 170개 학교에 구축을 완료했으며, 올해는 공모를 통해 60개 학교를 사업대상으로 선정했다.
 
이와 관련, 전남교육청은 지난 3일과 10일 오룡초 및 목포공고에서 2019. 창의융합형 안전한 과학실 구축 사업담당자 120명을 대상으로 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 설명회에서는 초․중등학교의 실제 구축 및 운영사례를 발표하고 구축된 교실을 직접 보면서 참여 교사들 간 질의 응답시간이 이어져 호응도가 높았다.

2018 창의융합형 과학실 모델학교 전국최우수학교로 선정된 순천복성고 장병기 교사는 “과학수업의 새로운 모델인‘협력적 문제해결 중심 수업’에 참여하고 있는 학생들이 자신들의 프로젝트 주제에 따라 전문가를 직접 수소문하고 학교 방문을 요청하는 등 수업 혁신이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지난해에 이 사업을 실시한 목포공고 이건주 교사는 “학생들이 따스한 감성의 카페 같은 과학실에 오는 것을 크게 기뻐한다”며 “자기주도적 학습을 통해 즐거움을 주는 수업을 실시하고 있으며 주말에는 공무원 시험준비를 위한 물리교실도 운영해 성과가 높았다”고 소개했다.
 
이현희 도교육청 미래인재과장은 “미래사회를 대비한 우리의 교육은 새로운 질문과 가치를 찾아내는 역량을 키우도록 해야 하며, 학교 공간 역시 미래지향적으로 전환돼야 한다”며“과학실 공간 혁신 사업이 미래 사회를 대비한 창의융합형 인재를 기르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