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27일 목요일

대전 지역기업 간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 실천서약 확산

6쌍 12개사, 모두 13쌍 26개사 의(義)좋은 형제기업 맺기 결연

(아시아뉴스통신= 정완영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6월 12일 17시 17분

12일 대전시청 대회의실에서 '의(義)좋은 형제기업 맺기'를 희망하는 6쌍 12개 기업이 결연식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대전시청)

지역기업 간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실천하기 위한 서약이 확산되고 있다.
 
대전시는 12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의(義)좋은 형제기업 맺기’를 희망하는 6쌍 12개 기업에 대한 결연식을 가졌다.
 
이날 결연식은 ‘대전시-경제단체협의회’가 의(義)좋은 형제기업 맺기사업 협력지원 협약의 후속조치로,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을 분기별로 발굴하고 이를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서다.
 
추천 경제단체회장과 결연 기업 관계자 등 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2/4분기 결연식에는 6쌍 12개 기업이 결연을 맺었다.
 
이로써 지난 4월 7쌍 14개 기업에 이어 이날 6쌍 12개 기업까지 결연기업은 모두 13쌍 26개 기업으로 늘어났다.
 
의(義)좋은 형제기업 결연의 주요내용은 지역기업 간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뜻을 같이 하는 중소·중견기업 간 결연을 통해 양 사의 기술 및 제품정보에 대한 상호교환으로 협력과 교류를 장려하고 기업성장에 이바지 한다.
 
결연기업들은 형제기업 제품을 우선 구입해 사용하고, 기술제품의 정보공유 및 기술개발을 추진하고, 자체 아이디어와 개발기술 양사 간 제안사항을 검토하는 등 결연 활동을 이어가게 된다.
 
의(義)좋은 형제기업 맺기 사업의 추진체계는 대전시가 의좋은 형제기업 맺기 사업 총괄 및 결연을 지원하고, 경제단체협의회는 대(중견)기업에 중소기업 제품 또는 기술 납품을 연계할 수 있는 대상기업 발굴조사 등을 지원한다.
 
한편, 대전시는 의(義)좋은 형제기업 대상기업이 발굴되면 수시로 결연식을 갖고 지역기업 간 동반성장 및 상생발전의 모델로 지속적으로 키워나갈 예정이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