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6월 19일 수요일

동국대 경주캠퍼스 박물관, 한국암각화학회 2019년 봄 학술대회 개최

'경주 석장동 암각화의 재발견' 주제로 발표와 토론

(아시아뉴스통신= 이진우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6월 13일 10시 15분

한국암각화학회 2019년 봄 학술대회 포스터.(사진제공=동국대 경주캠퍼스)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박물관(관장 안재호)이 14, 15일 양일간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에서 한국암각화학회 2019년 봄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이번 학술대회는 한국암각화학회와 울산대학교 반구대암각화유적보존연구소가 공동 주최,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박물관이 주관한다.

첫날 백주년기념관 501호에서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열리는 학술대회 주제발표는 ▲이동헌 동국대 경주캠퍼스 연구원의 '경주 석장동 암각화와 주변환경' ▲이하우 울산대 교수의 '한국 암각화의 배 표현물, 그리고 석장동 암각화에서 배의 성격' ▲송화섭 중앙대 교수의 '경주 석장동 암각화의 장식석촉문 도상 연구' ▲신대곤 국립중앙박물관 부장의 '경주 석장동 암각화의 특징과 그 연원' 순으로 진행된다.

학술발표에 이어 종합토론에서는 강영경 숙명여대 교수가 사회를 맡아 진행한다.

둘째 날에는 경주 석장동 암각화 답사와 현장토론이 이어진다.

한편 경주 석장동 암각화는 동국대 경주캠퍼스 남동쪽 형산강변에 인접한 금장대 암벽에 위치, 지난 1994년 3월 동국대 경주캠퍼스 고고미술사학과 학술조사팀에 의해 발견, 조사된 바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