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16일 화요일

홍철호 의원“김포 기업통합지원센터 구축, 김포 기업 어려움 해소 전망

김포소재 기업들 많은 어려움 해소 전망

(아시아뉴스통신= 윤의일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06일 00시 08분

홍철호 자유한국당 의원(경기 김포시 을)./아시아뉴스통신DB

자유한국당 홍철호 의원(경기 김포시을, 국토교통위원회)은 ‘스마트공장 품질혁신지원센터’가 포함된 김포 기업통합지원센터가 4일 행정안전부 제2차 지방재정 중앙투자심사를 통과해 본격 추진될 것이라고 밝혔다.

기업통합지원센터는 국비 35억원 포함 총 263억원이 투입되어, 부지면적 6,120㎡에 연면적 5,900㎡, 지하1층 지상7층 규모다.
  
그동안 도내 기업지원 정책이 경기도 남부지역에 집중되어 경기도 내 3위에 해당하는 김포소재 기업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어 왔지만, 이번 기업통합지원센터 구축으로 기업들의 애로사항이 크게 해소될 전망이다.
  
특히, 김포 기업통합지원센터 내에 전국 최초로 국비 35억 규모의 ‘스마트공장 품질혁신지원센터’가 구축될 예정으로 지역 내 기업에 대한 지원서비스가 강화될 뿐만 아니라 미래 산업으로 각광받는 스마트 제조기술 품질평가 기반이 김포에 조성됨에 따라 향후 김포는 4차 산업의 중추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스마트공장 품질혁신지원센터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사업으로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운영하게 되며, 동 센터는 품질인증을 획득한 국내 공급기술 맞춤형 지원, 산업용 네트워크 및 협동로봇 구축, 산업IT보안 적용, 제조응용시스템 도입 등 국가주요사업을 담당하게 된다.
  
홍철호 의원은 “하루아침에 이루어지는 국책사업은 없다”면서, “스마트공장 지원센터 유치는 3년 간 노력의 결실로 향후 김포시 산업경쟁력 및 자족기능이 크게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