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16일 수요일

배우 이열음이 소속사 사장 딸? 이름이 '열음엔터테인먼트' 어린 나이에 노출 없이 '실검1위'

[=아시아뉴스통신] 정지나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06일 21시 51분

▲배우 이열음(사진출처=ⓒ이열음 인스타그램)

[=아시아뉴스통신] 정지나기자 = 배우 이열음이 SBS '정글의 법칙'에 출연해 활약하고 있는 가운데 배우 이열음이 소속사 사장 딸이라는 오해를 받은 바 있어 주목되고 있다. 

배우 이열음의 소속사는 '열음 엔터테인먼트'다. 배우 이열음은 올해 나이 24세로 2013년 JTBC 드라마 '더 이상은 못참아'로 데뷔했다. 

이열음의 소속사가 이열음의 이름을 딴 '열음 엔터테인먼트'로 알려지면서 이열음이 소속사 사장의 딸이라는 소문이 돌았다. 

이에 이열음의 소속사 측에서는 "회사 설립 당시부터 '열음'이라는 이름을 누군가에게 주겠다고 생각해왔었고, 아끼는 배우인 이현정에게 그 이름을 주게 된 것"이라고 이야기했다. 

배우 이열음은 '드라마 스페셜'에서 풋풋한 여중생을 연기하면서 어린 나이에도 성숙한 연기력을 보여 대중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당시 배우 이열음은 '드라마 스페셜'에 출연한 것 만으로 포털사이트 인기 검색어 1위 자리를 기록해 자신의 이름을 대중들에게 알렸다. 

배우 이열음은 최근에도 '드라마 스페셜'에 출연해 자신만의 연기를 선보였다. 

jjn@anewsa.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