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20일 일요일

송철호 시장, 대한민국 지방자치발전대상‘최고대상’

지역 경제·산업 회생 위한‘7개 성장다리’토대 마련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최지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12일 08시 41분

송철호 울산시장.(사진출처=송철호 인스타그램)

[서울=아시아뉴스통신] 최지혜기자 = 송철호 울산시장이 12일 오후 2시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개최되는 2019년 제5회 대한민국 지방자치발전대상 시상식에서 ‘최고대상’을 수상한다.
 
한국언론인연합회에서 시상하는 이 상은 전국의 광역자치단체와 기초지방자치단체 등을 대상으로 규제개혁과 혁신,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투자 확대 등 지방자치 발전과 경쟁력 향상을 위해 공이 큰 지방자치단체장에게 수여한다.
 
최고대상으로 광역단체는 송철호 울산시장과 양승조 충남도지사, 기초단체는 유진섭 정읍시장이 수상한다.
 
송 시장은 규제개혁과 혁신을 위해 시민주권을 민선7기 울산시정의 핵심가치로 삼아 고충민원과 제도개선 전담기구인 시민신문고위원회를 출범시켰으며 각계 전문가와 공직자가 함께 시정 발전방향에 대해 고민하고 토론하는 미래비전위원회를 구성해 활발하게 운영 중이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서는 울산의 3대 주력산업인 조선해양, 자동차, 석유화학의 성장 모멘텀을 이어받을 차세대 성장산업으로 부유식 해상풍력, 수소경제, 동북아 오일·가스허브를 발굴하고, ‘글로벌 에너지허브 울산’의 비전 아래 민간투자 유치, 재정투자 확대, 제도 개선 등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다.

원전산업의 블루오션으로 불리는 원전해체산업의 핵심 기반으로서 원전해체연구소 유치에도 성공했다.
 
또한 지역 숙원사업인 울산외곽순환도로 건설, 공공병원 건립, 농소~외동 간 국도 건설의 예타면제를 관철시켰다.
 
이 밖에 울산관광 활성화를 위해 태화강 지방정원의 국가정원 지정에도 나서는 등 지역 발전의 초석을 다져왔다.
 
대내의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도 지역경제산업 회생을 위해 울산 미래 30년 초석이 될 7개 성장다리(‘7-BRIDGES’) 사업의 토대를 마련함으로써 자치 발전에 크게 기여한 것을 인정받아 이 상을 수상하게 됐다.
 
한편, 사단법인 한국언론인협합회는 지난 2001년에 “언론이 바로 서야 나라가 산다.”는 기치 아래 전국 50개 언론사의 전현직 중견 언론인들의 연합체로 창설되었으며 언론의 고유한 사명과 기능으로 국가 발전과 사회 통합을 위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다.
 

choejihye@daum.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