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7월 20일 토요일

경북도, 이마트와 농특산물 판로확대 협약체결

(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12일 23시 24분

12일 서울 이마트본사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이갑수 ㈜이마트 사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농특산물 판로확대와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경북도청)

경북도는 12일 서울 이마트본사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이갑수 ㈜이마트 사장을 비롯해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농특산물 판로확대와 농업인 소득향상을 위해 업무협약을 맺고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은 민선7기 이철우 도지사가 내세운 농정 최대목표인 '판매걱정없이 안심하고 농사지을 수 있는 농업실현'에 속도를 내고 있는 도와 국내 최대 대형마트로 지역사회와의 공생발전을 추구하며 사회적 책임경영을 기업 핵심비전으로 제시하고 있는 이마트와의 만남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주요내용은 경북도 농특산물 판로확충과 마케팅 활성화, 입점 우수농가 및 상품 발굴, 경북도 농산물공동브랜드 판로지원 등으로 상호간의 지속적 발전과 가치를 실현한다.

협약에 따라 경북도는 지역 우수농가와 농특산물에 대한 정보를 이마트에 제공하는 등 이마트 취급 농특산물의 외연확대에 적극 나서고, 필요시 별도의 예산을 지원한다.

이마트는 경북도 농특산물에 대한 소비자 신뢰확보를 위해 적극 협조하는 한편 전국 120여개 점포를 통해 보다 많은 경북도 농특산물이 판매될 수 있도록 협조한다.

도와 이마트는 지난 2015년 이마트 경산, 구미, 대구월배점에 안테나숍을 개설함으로써 첫 인연을 맺었다.

현재 127개 업체 933개 품목의 우수 농식품을 전시‧판매하고 있으며 지난해말 기준 15억원의 매출을 올려 전년 동기보다 10% 이상 판매가 늘어나는 등 매출 호조를 보이고 있다.

소비자 왕래가 많은 지역에 상설매장을 설치하여 6차산업 제품에 대한 소비자의 성향 및 반응을 파악하고 피드백 결과를 제품기획 및 개발에 반영하기 위해 운영하는 일종의 테스트 공간


이갑수 사장은 "경북도와 이마트는 지역상생이라는 공감대를 가지고 있는 만큼 회사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이철우 지사는 "대한민국 최고의 농도(農道) 경북에서 생산된 우수한 농산물이 보다 많이 입점되고 판매될 수 있도록 ㈜이마트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