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17일 토요일

경북도, 제2기 4차 산업혁명 전략위원회 출범..7개분과 63명 구성

(아시아뉴스통신= 김상범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7월 19일 16시 13분

19일 경북도청 화백당에서 경북도 제2기 4차 산업혁명 전략위원회 위촉식이 열렸다.(사진제공=경북도청)

경북도는 19일 도청 화백당에서 4차 산업혁명 전략위원 63명과 지역 연구개발기관장, 시군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상북도 제2기 4차 산업혁명 전략위원회를 출범하고 확대 전략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제2기 전략위원회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국양 대구경북기술원 총장, 신동우 (주)나노 대표가 공동위원장을 맡고 기업체, 대학교, 연구기관, 스타트업 등 각계각층의 다양한 전문가 63명으로 구성했다.

또한 정책총괄, 스마트제조, 첨단신소재, 바이오․의료, 환경․에너지, 전자․정보통신(ICT), 미래신산업 등 7개 분야로 나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지난 제1기 전략위원회는 지자체 최초의 4차 산업혁명 대응 기구로서 새로운 성장전략으로 주력산업에 인공지능, 빅데이터, SW, 로봇 등 기반기술을 결합한 스마트 인더스트리@경북 플랫폼 전략’을 제시했다.

제2기 전략위원회는 이를 더 확장해 근본적인 경제체질을 개선하는 과학산업으로의 4차 산업혁명 대응 전략을 제시한다.

이번에 새롭게 구성된 제2기 전략위원회는 앞선 1기에 2명이던 여성위원을 12명으로 대폭 늘렸고 산업계 위원도 15명에서 21명으로 확대하는 등 학계위주에서 벤처, 여성, 신산업분야 위원 등으로 다양하게 구성했다.

출범식에 이어 진행된 확대전략회의에서는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이 '경북 과학산업 혁신과 4차 산업혁명 대응전략'이라는 주제로 발표에 이어 오창균 대구경북연구원장의 경북 과학산업의 발전방향, 이원재 요즈마그룹 아시아총괄대표의 4차 산업혁명을 위한 경북도의 새로운 돌파구 전략이라는 주제발표와 토론이 이어졌다.

김호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경북 과학산업의 혁신전략으로 기존 동서남북부의 4대 권역을 혁신인프라 및 산업특성을 기준으로 동해안 메가사이언스밸리, 낙동강 정보통신기술(ICT)융합산업벨트, 금호강 지식산업벨트, 백두대간 네이처 생명산업 특구, 혁신도시 드림모아 프로젝트 등 5대 권역으로 재정비에 대해 발표했다.

오창균 대구경북연구원장은 주제발표에서 스마트기술 경쟁력 강화, 스마트 신산업 육성, 스마트 생태계 구축이라는 3대 전략을 통해 경북을 '동북아 신(新)경제거점, 스마트산업의 중심지'로 발돋움 시켜야 한다고 제언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경북도 미래먹거리 발굴에 주력해 과학산업의 혁신과 일자리 창출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고 강조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