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BNK금융그룹 추석 맞아 지역중소기업에 총 1조원 지원

오늘부터 각 은행별로 5,000억원(신규 : 2,000억원, 기한연기 : 3,000억원)씩 지원

(아시아뉴스통신= 김재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12일 14시 41분

BNK 나눔대출

BNK금융그룹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이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총 1조원 규모의 ‘BNK 희망찬 한가위 나눔대출’을 지원한다.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은 경기침체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중소기업들의 자금난 해소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8월 12일(월)부터 10월 11일(금)까지 각 은행별로 5,000억원(신규 : 2,000억원, 기한연기 : 3,000억원)씩 총 1조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지원 대상은 지역 내 창업기업과 장기거래 중소기업, 생계형 소상공인, 지역 일자리 창출기업, 기술력 우수기업 및 지자체 전략산업 영위 중소기업 등이다.
 
업체별 지원 금액은 최대 30억원까지로 지역 중소기업의 금융비용 절감을 위해 최고 1.0%의 금리감면도 추가로 지원할 방침이다.
 
BNK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추석맞이 특별자금이 명절을 앞두고 일시적인 자금난을 겪고 있는 지역 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BNK금융그룹은 앞으로도 지역 기업들의 원활한 경영을 지원하는 다양한 금융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 경제가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