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0월 17일 목요일

더불어민주당 인천광역시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1차 회의 개최

부품, 소재, 장비 육성 관련 정부예산이 인천시 제조업에 최대 지원 노력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14일 15시 06분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1차 회의를 개최 한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인천=아시아뉴스통신] 양행복기자 = [아시아뉴스통신=양행복 기자] 더불어민주당 인천광역시당은 일본경제침략대책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14일 오전 8시 인천시당 세미나실에서 첫 회의를 가졌다.
 
회의에는 유동수(계양갑 국회의원), 김교흥(서구갑 지역위원장) 공동위원장과 조택상(중구동구강화군옹진군 지역위원장) 부위원장이, 위원으로는 관련 상임위에 소속된 신은호, 이병래, 김희철, 박성민, 강남규 등 시·구의원들이 참석했다.
 
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일본경제침략대책특위 1차 회의 모습.(사진제공=더불어민주당 인천시당)

오늘 회의에서는 일본의 경제도발로 인해 피해가 예상되는 인천시 소재 기업들의 현황을 파악하고 부품, 소재, 장비 관련 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중장기적인 정책 방향에 대해 논의했다.
 
유동수 특위 공동 위원장은 “중앙 정부에서 일본 경제침략에 대응해 수립중인 예산들 중 최대한 많은 예산이 인천시 소재 제조업체에 지원될 수 있도록 인천시와 협의해 준비해 나가겠다”며 “특위가 중앙정부와 인천시를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잘 수행해서 일본 의존형 산업구조를 바꾸어 나가는 데 일조해 가겠다”고 밝혔다.
 
김교흥 특위 공동 위원장은 “부품, 소재 산업 육성을 위해서는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상생구조를 만들어야 하고 기업에 대한 지원은 선택과 집중을 통해서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게 해야 한다”며 “기업 현장의 애로 사항을 직접 듣고 대책을 수립하기 위해 특위에 기업인, 학계 등 전문가들을 참여시켜서 가시적인 지원 성과가 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yanghb1117@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