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9월 22일 일요일

윤광제 “최성, 한글 맞춤법·국어기본법부터 공부하라” 일침

(아시아뉴스통신TV= 최지혜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18일 20시 16분

윤광제 전 치안(治安)문제연구소 연구실장(예비역 육군 소령).

최성 전 경기 고양시장(더불어민주당)이 지난 16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그것이 알고 싶다? 나경원 대표가 ‘대일민국’이라 쓴 언론은 고발하겠다는데… 그럼, 나경원 대표가 쓴 방명록을 보이는데로 ‘대일민국’이라 읽는 국민도 고발할까요? 아무리 봐도 ‘대일민국’이라 보이는데, 그걸 어떻게 ‘대한민국’이라 읽으라고 하죠?”라고 밝힌 것과 관련 윤광제 전 치안(治安)문제연구소 연구실장(예비역 육군 소령)은 최성씨는 “자숙(自肅)하고 겸손(謙遜)하라”고 일침을 가했다.

윤 전 실장은 “최성씨는 정말 그렇게도 할 일이 없는가?”라며 “나경원 대표가 ‘대한민국’이라고 쓴 걸 그렇게 ‘대일민국’이라고 읽고 싶은가? 그래야 정녕 직성이 풀리겠냐?고 비판했다.

특히 그는 “이번 일 역시 최성씨의 자질과 능력을 의심케 하는 또 한번의 징표이다. 이토록 경박하고 기회주의적이라는 사실이 기막힐 따름이다. 자라나는 우리 학생들이 배울까 걱정스럽다”며 “최성씨의 이런 처신은 새삼스러운 게 아니다. 지금껏 보여온 언행은 정말 참을 수 없을 정도로 매우 가볍다”고 지적했다.

마지막으로 윤 전 실장은 “최성씨가 트위터를 통해 굳이 정치활동을 하려면 먼저 한글 맞춤법과 띄어쓰기, 국어기본법부터 꼭 공부하라!”고 당부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