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9월 22일 일요일

공공데이터 창업 지원공간 '오픈스퀘어-D 대구' 개소

(아시아뉴스통신= 윤석원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8월 20일 14시 54분

대구 SW융합테크비즈센터(왼쪽)와 '오픈스퀘어-D 대구' 오픈홀.(사진제공=대구시청)

서울, 부산, 강원, 대전에 이어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창업 지원시설이 대구에 문을 연다.

행정안전부와 대구시는 21일 대구 소프트웨어(SW)융합테크비즈센터 2층 492.69㎡ 규모 공간에 공공데이터 창업 지원 종합공간 '오픈스퀘어-D 대구'를 개소한다.

이 공간은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모이는 열린 공간이자, 예비창업자를 발굴해 사업화와 창업까지 지원하는 공공데이터 활용 원스톱 지원센터다.

앞으로 공공데이터를 활용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만 있으면 누구나 이곳에서 입주공간·데이터 제공, 교육·컨설팅, 투자유치 등 체계적인 창업 및 사업화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아울러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은 정보통신 및 소프트웨어를 활용한 디지털산업 육성 전문기관으로서 향후 지역 데이터 기반 창업 붐 조성이 더욱 속도가 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개소식에는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김부겸 국회의원,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 김혜정 대구시의회 부의장,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 공공데이터를 활용해 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자, 데이터 기업인 등 공공데이터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해 데이터 경제 시대를 맞아 데이터 활용 활성화를 위한 확대 지원방안 등을 논의하는 자리를 갖는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오픈스퀘어-D 대구'는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 거점으로서 데이터 기반 창업 생태계 조성에 큰 의미가 있다"며 "자율주행, 스마트그리드, 지능형 무인단속카메라(CCTV) 등 스마트시티와 관련된 지역특화 공공데이터 발굴 및 창업지원을 확대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2016년부터 '스마트대구 프로젝트'를 추진하면서 데이터 기반 창업 토대를 탄탄히 다져왔다. 특히 '오픈스퀘어-D 대구'가 개소될 '수성 알파시티'는 대구시 역점시책의 하나인 스마트시티 조성구역으로 다양한 시너지 효과 창출이 기대된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