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9월 21일 토요일

마사지업소 불법영업 빌미로 현금등 훔친 일당 검거

(아시아뉴스통신= 김재현기자) 기사입력 : 2019년 09월 02일 12시 38분

부산해운대경찰서

손님인척 마사지업소에 들어 가 마사지를 받은 후 종업원에게 불법영업을 했다며 협박하는 사이  다른 일당이 업소 내 금품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지난 8월 20일 01:00경 해운대구에 위치한 한 마사지업소에 한명이 들어가 마사지를 받고 다른 한명이 업소 내 종업원들을 불러 모아 불법마사지가 아니냐고 협박하는 사이 또 다른 공범 3명이 업소 내로 침입해 현금 406만원과 핸드폰, 캐리어 등을 훔쳐  달아난 A씨(20) 등 5명을 검거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범인들이 달아 날 때 사용한 차량을 추적해 부산시내 모텔 등을 탐문 수색해 이들을 차례로 검거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