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 새롭게 함께하는 중심 언론!!!
 속보 
 
07월31일thu
지역뉴스 :   서울   경기남부   경기북부   경기서부   인천   충북   대전/충남   강원   전북   광주/전남   대구/경북   경남   부산   울산   제주
칼럼 사람 인터뷰

닫기
뉴스홈 > 정치 > 정치일반 글씨 키우기 글씨 줄이기 메일로 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박근혜 불모지 '전남.전북'서 두자릿수 득표
기사입력 : 2012년12월20일 08시32분
(아시아뉴스통신=이재호 기자)  대한민국 첫 여성 대통령으로 당선된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가 광주를 제외한 전남과 전북에서 두자릿수 득표율을 기록했다.

 20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최종 개표 현황에 따르면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의 광주 득표율은 7.76%(6만9574명)에 그쳤다.

 이는 지난 17대 대선 당시 이명박 현 대통령의 득표율 9%에 못 미쳤다.

 반면 전남에서는 10.0%(11만6296명)의 득표율을 보였다.

 광양제철소가 있고, 경남과 인접해 있는 광양시가 14.72%(1만2918명)로 가장 높은 득표율을 기록했고,구례(12.60%),강진( 12.3%),장성(12.2%),보성(11.62%),곡성(11.1%),고흥(11.8%)등 전남 일부 서부권지역을 제외한 고른 지역에서 선전했다.

 특히 김대중 전 대통령과 최근 박근혜 후보를 지지한 한화갑 대표의 고향이기도 한 신안군에서도 11.6%의 득표율을 얻었다.

 전북의 경우 두자릿수를 넘어 20%득표율을 내심 기대했지만, 13.22%에 그쳤다.

 박 후보가 전북지역에서 가장 많은 득표율을 기록한 곳은 경상도와 가까운 무주군으로 21.76%를 기록했다.

 지역 정치권 관계자는 “박 당선인의 득표율을 분석해보면 이번 대선에서 조금이나마 지역주의가 완화됐고,경상도지역과 인접해 있는 지역에서의 득표율이 비교적 높았다”며 “박 당선인이 대통합의 정신을 주창하고 있는 만큼 호남지역에 더 많은 관심과 애정을 보여주면 그 벽은 허물어 지지 않겠느냐”고 밝혔다.

 ▶ 전문가 '로또, 자동으로 살 거면 하지 마라!'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기사
· 군장대 - 미국 타코마市 자매결연 35..
· [화천 쪽배축제] 설화공연 ‘新낭천..
· [화천 쪽배축제] 개막… 오는 8월 10..
· 서세원 서정희 폭행 CCTV, '질질' 끌..
· 세월호 침몰과 함께 무너진 유병언 ..
· 경북도선관위, 상주시장 당선무효 소..
많이 본 사진
(7·30재보선)이종배 당선인, 국기에 대한 ...
역대 충주시 주요 선거 투표율 현황
(7·30재보선)충주시 보궐선거 개표준비 중

회사소개저작권규약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고충처리인 제도 제휴/광고 문의기자리스트기사제보기업회원
Copyright ⓒ ㈜아시아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