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8년 12월 11일 화요일

대구대, 자전거 이용 활성화와 안전 문화 확산 기여

22일 자전거의 날 기념식 개최

(아시아뉴스통신= 박종률기자) 기사입력 : 2013년 04월 22일 17시 15분


 22일 홍덕률 대구대 총장 등 대학 관계자와 학생들이 공공자전거를 타고 캠퍼스를 돌며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사진제공=대구대)

 대구대학교(총장 홍덕률)가 자전거의 날(4월22일)을 맞아 22일 경산캠퍼스 DU바이크센터 앞에서 캠퍼스 내 자전거 이용 활성화와 안전 문화 확산을 위한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공공자전거 이용실적이 우수한 학생과 자전거 동호회(페달링) 회원 학생 총 10명을 자전거 홍보대사로 임명하고, 장애인용 자전거 파일럿 임명식을 가졌다.


 장애인용 자전거 파일럿이란 장애인용 자전거를 앞에서 리드하는 운전자를  말하는 것으로 이번에 파일럿으로 임명된 5명의 학생들은 앞으로 시각장애 학생들의 자전거 이용에 도움을 제공한다.


 또 자전거 기증행사도 함께 열렸다.


 학교에 자전거를 기증할 뜻이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1달에 2만원씩 1년 동안 약정한 금액 24만원을 납부하게 되며, 이 기부액은 자전거 구입 및 관련 용도로 활용하게 된다.


 이번 행사에서 홍덕률 총장이 1호 기증자의 주인공이 됐다.

 22일 홍덕률 대구대 총장과 대학본부 관계자들이 자전거 홍보대사 학생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제공=대구대)


 이 외에도 공공자전거 이용방법 안내와 자전거 안전교육을 실시해 학생들의 안전한 자전거 이용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홍덕률 총장 등 대학 관계자와 학생들이 자전거를 타고 함께 캠퍼스 내에 구축된 자전거 도로를 따라 돌며 자전거 이용 활성화에 앞장섰다.


 이번에 홍보대사로 임명된 류영준씨(산업디자인학과 4년.24)는 "넓고 완만한 경사를 가진 우리 대학 캠퍼스 특성상 자전거는 최적의 이동 수단이다"며 "스마트폰을 가진 사람이라면 누구나 간편하게 이용 가능한 공공자전거가 대구대의 명물이 될 수 있도록 학생들에게 적극 알리겠다"고 말했다.


 홍 총장은 기념사를 통해 "대구대 공공자전거인 '두(DU)바퀴'를 통해 캠퍼스 내 자동차 운행을 줄여 두 발과 두 바퀴의 자전거, 휠체어가 안전하게 다닐 수 있는 그린 캠퍼스를 구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지난해 행정안전부 주관 '대학 공공자전거 구축사업'에 선정돼 지난 11월 전국 대학 최초로 스마트폰을 이용한 공공자전거 운용시스템을 가동하는 등 자전거 친화적 캠퍼스를 구현해 나가고 있다.


 대구대는 캠퍼스 거점지역 20곳에 자전거 보관소를 설치하고 165대의 공공자전거를 운영하고 있으며, 일일 자전거 평균 이용회수가 1200회, 이용자 수도 730명에 달하는 등 학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