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7년 09월 20일 수요일

닫기
강동원의원, 제3회 시베리아 남북러 포럼 참석

(아시아뉴스통신= 정세량기자) 기사입력 : 2013년 08월 13일 15시 47분

 강동원 국회의원./아시아뉴스통신DB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강동원의원(무소속, 남원·순창)은 12일부터 오는 27일까지 중국을 비롯한 러시아를 방문해 남북화해 및 유라시아 경제 공동체와의 협력을 강화 모색할 예정이며 오는 20일에는 러시아 시베리아 이르쿠츠크에서 열리는 제3회 시베리아 남북러 포럼에 참석한다.

 시베리아 남북러 포럼은 한겨레신문의 한겨레통일문화재단과 재단 산하 한겨레평화연구소가 지난2011년 제1회 포럼을 개최한 뒤, 시베리아 행정중심도시인 이르쿠츠크에서 해마다 진행하고 있는 행사이며, 남북화해와 협력 방법을 구체적으로 러시아 시베리아 지역을 중심으로 모색하는 자리이다.

 ‘시베리아 남북러 농업 협력과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3차 포럼은 제1세션으로 ‘연해주 농업진출을 위한 한·러 양국의 협력방안’을 중심으로 ‘중·일의 연해주 지역 농업개발 참여와 러시아의 입장’, ‘한국의 연해주 농업 진출 현황과 한국 정부의 과제’ 등의 주제발표가 있을 예정이며, 이 자리에서 강동원의원은 ‘한국의 연해주 농업진출 현황과 한국 정부의 과제라는 내용으로 주제발표를 할 예정이다.

 주요 참석자로는 강동원 국회의원, 박창식 한겨레통일문화재단 상임이사, 박영소 한겨레신문 상무이사, 정동은 이르쿠츠크 총영사 등이며, 이번 포럼에 주제발표자로 참석할 예정이다.

 강 의원은 “이번 포럼을 통해 남북러의 협력 가능성을 모색하면서, 정부의 ‘한반도 신뢰프로세스’ 형성에 기여하고, 특히 남북러의 농업협력 문제에 집중하고자 한다" 면서 ”시베리아 사업에 대한 정부 지원책 개선과 남북러 농업협력 가능성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