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04월 20일 토요일

국내 첫 탄소성적표지 인증 순대 나와

(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기자) 기사입력 : 2015년 07월 30일 23시 08분

 대한민국 국민들의 친근한 간식거리인 ‘순대’가 국내 처음으로 국가공인 인증인 탄소성적표지를 받았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김용주)은 즉석 조리순대 제품 2종에 대해 탄소성적표지 인증을 승인했다고 30일 밝혔다.

 인증 받은 제품은 ㈜이마트 자체브랜드(PL) 상품인 ㈜보승식품의 ‘피코크 맛있는 순대(1kg)’와 ‘피코크 매콤한 고기순대(500g)’다.

 순대가 탄소성적표지를 인증 받은 것은 이번이 국내 최초이며 즉석 조리제품 중에서는 볶음밥에 이어 두 번째다.

 순대, 족발 등을 공급하는 중소 식품기업인 보승식품(대표 정의채)은 탄소성적표지 1단계인 ‘탄소배출량 산정’ 인증을 획득했으며 이를 통해 산출한 제조단계별 탄소배출량을 바탕으로 향후 체계적인 온실가스 저감을 실천한다는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공장 노후화 설비 교체, 공정단계 효율화 달성으로 제조단계의 탄소배출량을 줄이는 한편 포장재 감량․친환경 포장재 활용 등으로 폐기단계의 탄소배출량도 줄일 수 있다.

 이번 탄소성적표지 인증은 무엇보다 정부․대기업․중소기업 간의 긴밀한 협력을 기반으로 인증제도의 기반을 확대한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중소기업들의 기후변화 대응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지난 2월 중소․중견기업 제품의 탄소배출량 산정 지원사업을 시작하고 총 30개 대상 기업을 모집했다.

 보승식품은 이번 사업에 참여해 제품의 탄소배출량 산정부터 탄소성적표지 인증 취득까지 전문 컨설팅을 무료로 제공받았으며 이를 통해 탄소성적표지를 성공적으로 획득할 수 있었다.

 또한 유통사인 ㈜이마트(대표 이갑수)는 자체브랜드 제품의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기 위해 제품을 공급하는 협력사들이 탄소성적표지를 받을 수 있도록 적극 장려하고 이번 피코크 순대의 탄소성적표지 인증 취득비용도 전액 지원했다.

 방혜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인증2실장은 “국민 간식 순대가 탄소성적표지를 받은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식품에 탄소성적표지 인증이 확대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