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종교 아시아뉴스통신TV

최명희 강릉시장, 오봉댐 현장점검

25일 최 시장은 오봉댐 현장점검에서 박현묵 한국농어촌공사 강릉지사장과 가뭄은 이제 상시 발생하고 있어 강릉시 건설수도본부장을 팀장으로 한국농어촌공사와 공동으로 TF팀을 구성해 항구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협의하고 있다.(사진제공=강릉시청) 최명희 강릉시장은 지속적인 가뭄 현상에 따라 25일 오전 오봉댐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계속되는 가뭄 극복을 위한 물 절약 실천에 적극 나서 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계속되는 가뭄으로 오봉저수지 수위가 50% 이하로 급격히 떨어져, 물 아껴 쓰기 실천운동 전개와 비상급수 대책을 준비 중에 있다. 앞으로도 비가 내리지 않을 경우를 대비해 농어촌공사에서는 농업용수를 제한공급하고 있으며, 리·통장협의회에 물 절약 홍보교육, 아파트 단지 및 관련 유관기관에 물 절약 협조 요청과 홍보전단지를 배포했으며, 가뭄이 해갈되기 전까지 지속적으로 전광판, 시정방송 및 시정소식지 등 가능한 전 홍보매체를 통해 관련기관과 협조하여 물 아껴 쓰기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25일 최 시장은 오봉댐 현장점검에서 박현묵 한국농어촌공사 강릉지사장과 가뭄은 이제 상시 발생하고 있어 강릉시 건설수도본부장을 팀장으로 한국농어촌공사와 공동으로 TF팀을 구성해 항구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협의하고 있다.(사진제공=강릉시청) 또한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제를 구축해 가정 내에서 뿐만 아니라 사무실 내에서도 물 절약 실천운동을 전개, 범시민 실천 운동으로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최 시장은 오봉댐 현장점검에서 가뭄은 이제 상시 발생하고 있어 강릉시 건설수도본부장을 팀장으로 한국농어촌공사와 공동으로 TF팀을 구성해 항구적인 대책을 마련할 수 있도록 한국농어촌공사 박현묵 강릉지사장과 협의했다. 최명희 강릉시장은 “가뭄이 지속되고 시민들의 절수 운동이 실효를 거두지 못할 경우 6월부터는 보다 강화된 제한급수 조치가 이뤄질 수도 있다”며 “시민들께서는 물 아껴 쓰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거듭 당부한다”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