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종교 아시아뉴스통신TV

경북도, 무인자동화 농기계·자재 신기술 선도

'농기계·자재 신기술 소개 및 품평회'가 26일 경북농업인회관에서 열리고 있다.(사진제공=경북도청) 경북도 농업기술원은 26일 경북농업인회관에서 농업기술실용화재단,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농기계·자재 신기술 소개 및 품평회'를 개최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 농기계·자재의 기술적 진보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는 이번 행사에는 전국의 농기계·자재 신기술을 보유한 창업기업(7년 미만) 27개사 70여개 제품이 소개됐다. 특히 창업기업이 직접 '5분 스피치 홍보'와 '제품전시' 등 제품과 기술을 소개하는 홍보와 마케팅의 장을 마련했다. 또한 자체 및 각 지역농협 관계자들을 초청해 우수 제품의 발굴을 돕고, 이후 시범사업과 보급 사업에 활용될 수 있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최첨단 ICT기술이 접목된 농기계를 비롯해 소형농기구, 시설·설비 자재, 비료·퇴비, 소독제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신기술과 함께 경북도 농업기술원이 자체 개발한 기술을 선보였다. 경북창조경제혁신센터는 금융, 법률, 특허 등 사업화를 위한 컨설팅을 제공했다. 박소득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대구·경북지역은 전국에서 농기계·자재 업체가 가장 많은 지역으로 농업인들과 관련 기업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농기계 신기술을 개발하고 사업화를 촉진시키는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