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문화 Global 아시아뉴스통신TV

특수학교 교장 사망, 경찰 "유서 발견되지 않아..투신한 것으로 추정"

(사진=MBC 보도화면 캡처) 교사가 장애학생을 성폭행했다는 의혹에 휩싸인 강원 태백 특수학교 교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19일 오전 4시 50분께 강원도 춘천시 한 아파트 화단에 모 특수학교 교장 65살 A씨가 쓰러져 숨져 있는 것을 경비원 등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아직 유서가 발견되지 않았다면서도, A씨가 투신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족에 따르면 경찰의 사인조사가 끝나는 대로 장례절차를 진행할 것으로 알려졌다. 사망한 특수학교 교장 A씨는 소속 학교 교사의 장애 학생 성폭행 의혹에 대한 파문이 일자 지난 16일 오후 사과문을 발표, 무릎을 꿇고 사죄하기도 했다. 한편 경찰은 18일 장애 여학생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특수학교 교사 박모(44)씨에게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및 아동ㆍ청소년 대상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적용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박씨는 2014년부터 최근까지 지적 장애가 있는 B양 등 여학생 3명을 교실 및 학교 도처에서 수차례 성폭행·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