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뉴스통신

뉴스홈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국제
스포츠 전국 연예ㆍ문화 종교 아시아뉴스통신TV

인천해경서장, 新 국제크루즈 임시부두 보안순시

24일 황준현 인천해경서장이 크루즈여객선의 비상탈출설비인 구명벌의 작동 시스템을 확인하고 있다.(사진제공=인천해양경비안전서) 인천해경서장(총경 황준현)이 24일 인천항 신 국제크루즈 임시부두를 방문, 안전시설과 항만보안 대책 등을 점검했다. 이번 점검은 지난 2월 인천 신국제여객터미널에 임시크루즈 부두를 개장하고 24일 동북아 최대 크루즈‘오베이션호’가 입항하는 데 따른 것이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항만보안대책 준수여부, 크루즈 접안시설 안전 및 보안, 대테러시설 점검, 크루즈 내 안전시설 설비 및 화재, 조난사고 대비 대책 등이다. 특히 최근 관광 무사증 제도를 악용해 입국하는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여객 무단이탈 예방, 조치 대책 및 관계기관 협조체제 등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인천해경 관계자는 “우리나라가 아시아 크루즈산업 중심지로 거듭나기 위해 적극 지원, 협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속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