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20년 01월 26일 일요일

뉴스홈 사회 사건/사고
공원에서 상습적 음란행위…30대 바바리맨 구속

2달 동안 같은 장소 음란행위·성도착증 의심

[대전세종충남=아시아뉴스통신] 김형태기자 기사입력 : 2016년 09월 03일 12시 18분

천안 동남경찰서 전경./아시아뉴스통신=김형태 기자


불특정 여성을 상대로 상습적인 음란행위를 한 3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천안 동남경찰서는 천안시 신부동 소재 한 공원에서 상습적으로 음란행위를 한 A(30)씨에 대해 공연음란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일 밝혔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지난 7월 25일부터 9월 1일까지 신부동 공원에서 불특정 여성들을 상대로 수십차례에 걸쳐 성기를 꺼내 자위행위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관계자는 "최근 [바바리맨이 출몰한다]는 신고가 잇따라 접수되자 전담팀을 구성했다"며 "자율방범대 등 협력 단체와 꾸준한 합동 순찰로 여성 안심 치안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천안 동남경찰서는 최근 두 달 사이 찜질방만 돌아다니며 잠을 자고 있는 여성의 반바지 속 중요 부위를 17회에 걸쳐 촬영한 몰카 범죄자 검거를 비롯해 외국인 등 5명의 음란행위 범죄자를 검거했다.



asia9210@naver.com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