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사이트 내 전체검색

2019년 12월 11일 수요일

인천교통공사, 인천 2호선 전동차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

휠체어 탑승공간에 수평 안전바 설치 완료

[인천=아시아뉴스통신] 김선근기자 기사입력 : 2016년 11월 08일 22시 39분

8일 인천교통공사가 인천도시철도 2호선 전동차 내 휠체어 이용 장애인들을 위한 수평 안전바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전동차에 설치된 수평안전바 모습.(사진제공=인천교통공사)

인천교통공사(사장 이중호)가 지난달부터 설치를 시작한 인천도시철도 2호선 전동차 내 휠체어 이용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공사를 지난 5일 모든 전동차에 설치를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 전동차 내 장애인 편의시설 개선공사는 지난 8월 2일 인천지역 지체장애인협회와 장애인차별철폐연대에서 전동차 교통약자 이용공간에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들이 붙잡을 수 있는 수평 안전바가 없어 불편하다는 요구를 수렴해 전동차 37개 편성, 74량에 설치했다.

특히 이번 개선공사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만큼 수요자 중심의 시설 개선을 위해 시범 설치된 전동차에서 안전바의 형태와 높이 등에 대해 시민단체와 사전 점검을 통해 만족도를 확인한 이후 전체 전동차로 확대했다.

공사 관계자는 “인천도시철도 2호선은 개통한지 100일이 갓 지난 새내기 지하철로 보완해야할 부분이 아직은 많다”며 “수요자의 입장에서 각종 편의시설물과 이용시설물에 대한 현황과 문제점을 파악하고 개선해 안전하고 편리한 인천 2호선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sg2028@hanmail.net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

TODAY'S HOT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