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02월 27일 토요일
뉴스홈 사회/사건/사고
KTL, 유망 중소기업과 제3기 K-STAR기업 육성사업 협약

[경남=아시아뉴스통신] 이재화기자 송고시간 2017-12-05 17:20

디에스글로벌㈜, ㈜영진 웜, ㈜에치케이씨, ㈜디에스테크노, ㈜파트론, ㈜하이로닉
KTL 제3기 K-STAR 기업 육성사업 협약식 모습.(사진제공=KTL)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은 '제 3기 K-STAR기업 육성사업'에 디에스글로벌㈜, ㈜영진 웜, ㈜에치케이씨, ㈜디에스테크노, ㈜파트론 및 ㈜하이로닉 6개 유망기업이 선정되서 협약을 체결했다고 5일 밝혔다.

K-STAR기업 육성사업은 우수한 유망 중소.중견기업을 KTL의 지원을 통해 글로벌 역량을 갖춘 수출 중견기업으로 육성하는 동반성장 상생협력 프로그램이다.

K-STAR기업 육성사업을 통해 제 1기와 제 2기 기업들은 인증획득, 원천기술 개발 및 매출 증가 등의 실질적인 성장 효과를 거뒀다.

이처럼 선정 기업들의 성공 사례에 힘입어 금번 제 3기 기업들의 경쟁률은 6.8:1을 넘을 만큼 치열했다.

기존 중소기업 상생협력 프로그램들과 차별화된 점은 KTL만의 원스톱 기술지원이다.

사업에 선정된 기업에 1人 1社의 형태로 숙련된 KTL 전담 연구원을 두어 현장전담 컨설팅과 제품개발에 대한 애로기술 및 상품화 관련 문제들을 맨투맨 식으로 밀착 지원해 준다.

무엇보다 이 사업이 기업들로부터 호평을 받는 것은 일회성이 아닌 다년간 지원으로 매출증대 및 수출을 목표로 종합적 지원을 강화해준다는 점이다. 

아울러 인사혁신처 주관의 퇴직공무원 사회공헌 사업인 '노하우플러스 사업'과 프로그램을 연계해 특허관리 및 정부사업 지원 신청 방법, 해외 판로 개척, 자금 조달 방법 등 기업들의 애로사항이 높은 분야의 특화된 자문서비스를 제공해 기업들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중소기업진흥공단, 코트라, 한국산업기술대 등 KTL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기업경영진단과 해외마케팅 및 사업화 컨설팅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KTL은 지난 1966년 유네스코 원조로 설립 후 지난 51년 동안 한강의 기적을 이끈 산업화의 주역으로 국가 경제발전에 기여해온 국내 유일의 공공 종합시험인증기관이다.

특히 무대안전진단사업, 미세먼지 측정 등 국민안전 확보를 위한 시험인증과 국가간 기술무역장벽 대응 및 수출지원으로 국내기업의 시험인증 애로사항을 해결하는데 적극 나서고 있다.

[ 저작권자 © 아시아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보전화 : 1644-3331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의견쓰기

댓글 작성을 위해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회원가입 시 주민번호를 요구하지 않습니다.